열기구 비행가공과 별개로,
우리 회사는 열기구 타는 것을 사랑합니다. 

1989년, 페터 블라자 Peter Blaser는 열기구 풍선으로 회사 이름을 전세계 속으로
날릴 생각을 했습니다. 그것이 블라자의 열기구팀이 시작된 계기였습니다.
그리고 현재는 스위스와 독일, 미국에 총 16개의 열기구가 있습니다.
훌륭한 많은 직원들이 열기구 팀의 조종사, 지상 승무원 및 정비사로 활동하는
멤버들입니다. 열기구 비행은 팀워크이며, 이는 어떤 일이 일어나기 전,
적절한 바람과 날씨 조건을 기다리는 것을 의미합니다. 수많은 고객과 직원들이
아름다운 경관 위로 떠 다니는 즐거움을 경험했고, 위에서 내려 보았을 때
더욱 인상적인 이 부드러운 거인은 전 세계에서 환영 받고 있습니다.
열기구 비행은 우리가 이 세상을 지키고 돌보아야 함을 가르쳐 줍니다.

특별한 회사 견학


열기구 풍선은 처음에는 흐물거리는 봉지일 뿐입니다. 그 열기구 풍선이 블라자
스위스루브 회사 주차장에 펼쳐져 있습니다. 페터 블라자 Peter Blaser는 2명의
조력자와 함께 바구니를 세우고 4개의 가스통과 연소기를 장착한 다음, 2개의
큰 송풍기로 풍선을 부풀립니다. 채 5분도 지나지 않아 거대하고, 파랗고 하얀
열기구가 위풍당당하게 떠오릅니다.

페터 블라자 Peter Blaser(열기구 팀에서는 친근하게 페터 Peter라고 부릅니다.)는
하슬레 뤼엑사우 Hasle-Rüegsau 지역의 상공을 비행하는 코스를 유지합니다.
페터 Peter는 한 손으로는 굉음을 내며 불꽃을 쏟아대는 연소기를 잡고, 다른
한 손으로는 공기를 배출하기 위해 풍선꼭대기에 있는 플랩 밸브를 여는 붉은 색
밧줄을 잡고 있습니다.

«우리는 어디로 가는 겁니까?» 우리가 묻습니다.
«여기로 다시 돌아올 겁니다.» 페터 Peter가 말합니다. «하지만 열기구를 타면
우리가 마지막엔 실제로 어디로 도착할지는 절대로 알 수가 없습니다. »

그 말이 맞을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언제나처럼 페터 블라자 Peter Blaser는 그가
어디로 가고 있는지 정확하게 알고 있다는 느낌을 줍니다.
그는 블라자 스위스루브를 오늘 날의 회사로 만들기까지 지난 35년 이상 회사를
이끌어 왔으며, 여전히 이사회 회장으로 재직 중입니다. 그는 기상 상태를
신중하게 연구합니다. 페터 Peter는 블라자 스위스루브 역시 그렇게 체계적으로
단순히 스위스 윤활유 공급업체에서 전 세계 60여국에 제품을 판매하는 글로벌
절삭유 회사로 변화시켰습니다.


«이 비행이 얼마나 걸릴까요?» 이것이 우리의 다음 질문이지만, 우리는 이미
그 대답을 예상할 수 있습니다. «대략 1시간 정도요. 그래도 또 확실하지는 않죠.»

이제 우리 열기구는 새처럼 회사를 한 눈에 내려다보며 공장 지붕의 단 몇 미터
위로 스치듯 지나갑니다. 하지만 위험하지 않습니다. 우리의 선장은 스위스 열기구 챔피언십에서 여러 차례 우승했으며, 유럽 챔피언십에서 준우승을 했습니다.
우리가 지나쳐 간 데서 짖어대는 개 몇 마리만 빼곤 마을의 대부분은 아직 잠을
자고 있습니다. 이제 페터 Peter는 더 높은 고도로 올라가 바람을 타기 시작합니다.

처음에 페터 블라자 Peter Blaser는 한 지역의 영향력 있는 고용주로서 에멘탈
Emmental 지역의 좁은 범위를 넘어 회사 이름을 널리 알리기를 열망했습니다.
커다랗게 회사 로고가 적힌 열기구야 말로 완만하게 경사진 그 곳의 지형에서
회사 이름을 알리는 데 아주 적합한 도구처럼 보였습니다. «제가 직접 열기구를
조종할 거라는 생각은 전혀 없었어요. 하지만 처음 탔을 때 열기구의 매력에
완전히 사로 잡혔습니다.»라고 페터 Peter는 말합니다. 그리고 이제는 12개의
열기구가 말 그대로 블라자 로고를 전 세계로 운반합니다. 70명의 회원이 있는
사내 열기구 팀에 인기를 얻어 블라자 USA 역시 자체 열기구 팀을 설립했습니다.
감사한 고객들과 함께 블라자 스위스루브 열기구 비행을 하는 것은 고객과의
관계를 한층 더 견고하게 만듭니다. 이미지 홍보와 직원의 동기 유발, 그리고
고객과의 관계 유지에 대한 조합을 이 보다 더 훌륭하게 이끌어 낼 수 있는
홍보 전문가는 없을 것입니다.

그 사이 페터 Peter는 2000 미터 더 위로 우리를 이끌었습니다. 눈으로 덮인 높은
산봉우리는 떠오르는 태양에 황금빛으로 목욕하고, 이 곳에서 세상은 장난감
풍경처럼 보입니다. 페터 Peter가 이 환상적인 파노라마를 보면서 어떻게 새로운
확장 계획을 구축했을지 쉽게 이해가 됩니다.

정확히 1시간 후에, 저층부와 상층부 바람 주변을 능숙하게 돌아서 페터 Peter는
하슬레 뤼엑사우 Hasle-Rüegsau의 우리가 떠오른 바로 그 지점에 착륙했습니다.
페터 Peter와 마찬가지로 열정적인 열기구 조종사이자, 현재 CEO인 마크 블라자
Marc Blaser처럼 회사의 신조를 인용해 봅니다.
"절대로 너무 많이 약속하지 않는다.
하지만 앞날에 대한 전망을 주시하면서, 모든 걸 더 많이 제공한다."

마크 블라자 Marc Blaser는 열기구 조종사로서의 재능과 열정을 아버지로부터
물려 받았습니다. 그는 스위스 국가대표팀 선수로서 국제 열기구 모임과
경기에서 상당한 성과를 이루었습니다.

브라우저가 오래되었습니다!

이 웹 페이지가 현재 브라우저에서는 정상적으로 보이지 않을 수 있습니다. 지금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하세요!

×